default_setNet1_2

“테러 꼼짝마”가평署 112타격대 서바이벌 전투

기사승인 2017.06.17  19:40:41

공유
default_news_ad1

   
 
가평경찰서(서장 정두성)는 지난 16일 지휘요원과 112타격대원들이 부대화합을 도모하고 실전감을 배양하기 위해 서바이벌 전투를 실시했다.

경기 북부지역은 접적지역이라는 특수성을 갖고 있는 지역적 요충지로 안보치안이 더욱 강조되고 있으며, 특히 전세계적으로 테러위협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대한민국도 더 이상은 테러청정지역이 아니라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다.

이에 이번 서바이벌 전투는 테러 등 국가 위기상황에 대한 대처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실제 상황을 가상하여 적용 시켜보고자 지휘요원과 112타격대원들이 서바이벌 전투를 벌였다.

이날 이준성 상경은 “입대 전 대학선후배들과 했던 서바이벌 게임은 단순한 재미에 그쳤다면 오늘은 대한민국의 안보를 수호하고 특히 테러발생시 가장 먼저 출동해서 조치를 해야 한다는 생각에 마치 실제 상황이 발생한 것처럼 진지하게 임한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정두성 서장은 “오늘 서바이벌 전투가 단순한 재미를 넘어 테러로부터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초석이 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가평저널 gpjn2011@naver.com

<저작권자 © 가평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